보도자료

  1. 뉴스/소식
  2. 보도자료
프린트 공유하기

보도자료

제6차 청년정책조정위원회 참석

작성자관리자 작성일2022-02-14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송하진 전라북도지사)

“농촌은 청년문제 해결의 새로운 돌파구”

 - 국무총리 주재 청년정책조정위원회에서 강조 -

▶ 국무총리 주재 제6차 청년정책조정위원회 참석

   - 22년 정부 청년정책 시행계획(안) 등 의결(5개분야 376과제)

▶ 지역 청년들이 정책을 활용하고 체감할 수 있도록 홍보 강화

▶ 농촌은 청년문제 해결의 블루오션

   - 뉴프런티어 사업인 스마트 농업 등 농촌에 대한 지원 확대 필요 


□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송하진 전북도지사)은 14일 “청년문제 해결 방안으로 

   농촌이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으며, 뉴프런티어 사업인 스마트 농업 등 농촌에 

   대한 지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협의회장은 이날 김부겸 국무총리 주재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청년정책

      조정위원회’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 자격으로 참석, “농업‧농촌은 일자리,

      주거, 복지 등 다양한 청년문제 해결의 새로운 블루오션이 될 것이라”밝혔다.


< 6차 청년정책조정위원회 개최개요>

ㅇ 일시/장소 : ‘22. 2. 14() 15:00~16:30 / 서울청사 별관 국제회의장

참석인원 : 국무총리(위원장) 33

- 정부위원(19) : 교육통일복지여가중기부 장관, 시도지사협의회장 등

- 민간위원(19) : 이승윤 부위원장, 강보배, 김기헌 등


□ 이번 회의에서는 24.6조원이 투입되어 일자리, 주거, 교육, 복지‧문화, 참여‧권리 

    5개 분야 376개 과제가 수립된 ’2022년 청년정책 시행계획(안)‘ 안건 등에 대한 

    토의 및 의결을 진행하였다. 


□ 협의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어려워진 청년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이 마련된 것 같아 감사하다.”며 “자치단체 또한 지역청년들이 자신에게 

    필요한 정책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역 청년센터 등 중간지원조직과 협업, 

    수립된 정책을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하였으며,


  ○ 특히 “최근 주거와 경기침체 등 고단한 도시생활에 지친 청년들이 기회와 

      행복을 찾아 농촌으로 내려오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고, 첨단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팜 등 농업이 새롭게 고부가 가치화 되는 상황은 IT에 친숙한 청년

      에게 새로운 기회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면서, 


  ○ 최근 뉴프런티어(New Frontier) 사업으로 부각되고 있는 스마트 농업이 

      농업‧농촌이 청년문제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많은 

      관심과 지원을 확대해줄 것을 건의하였다. 


  ○ 아울러, 많은 지자체가 조례상 청년기준을 39세까지로 정의하고 있으므로 

      지역 청년 모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청년기본법상 34세로 된 청년기준을 

      39세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 또한 전북형 청년수당, 대학생 직무인턴 등 전라북도 주요 청년정책을 소개하며 

    ”사회 변화에 대응하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도내 청년들이 지속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이음새 없는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담당팀 : 교육홍보부
  • 담당자 : 김진주
  • 연락처 : 02-2170-60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