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의회 포커스

  1. 뉴스/소식
  2. 협의회 포커스
프린트 공유하기

협의회 포커스

한중일 지방정부는 맞춤형 정책으로 코로나 극복

작성자관리자 작성일2021-11-11

한중일 지방정부는 맞춤형 정책으로 코로나 극복

- 22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온/오프라인으로 개최(11.4~5) -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이하 협의회) 주관으로 제22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가 11월4일에 개최되었다.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는 한중일 3개국 지방정부 우수시책 발굴과 상호 공유 및 우호 증진을 목적으로 매년 3개국 순회 개최되고 있다.

또한 본 회의는 한중일 3개국 지방정부 대표기관인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와 중국인민대외우호협회, 일본자치체국제화협회가 합의해 1999년에 제1회 회의를 서울에서 개최된 이래, 매년 개최해 왔다. 그러나, 작년에는 코로나로 인해 개최할 수 없었으나, 금년에는 한중일 3개국 대표기관이 지방정부 간 교류는 지속되어야 한다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온/오프라인 연계 방식으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22회 회의는 포시즌스 호텔에서 현장 참석이 진행되고, 유튜브와 ZOOM으로 송출되었다. 또한  회의는 4개 국어(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영어) 동시통역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은 작년에 코로나로 인해 개최되지 못했던 회의가 온/오프라인 연계라는 새로운 방식으로 개최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밝히면서 앞으로도 한중일 지방정부 간 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장을 마련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기조강연자인 송승환 PMC 프로덕션 예술 감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문화가 경쟁력이다 」 주제 아래,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문화를 통해 지방정부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음을 강조했다.


회의 주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한중일 지방정부의 노력」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 지방주도형 감염병 대응    시스템 구축 사례 중심으로 발표와 토론이 이루어졌다.


한국측에서는 대구광역시 채홍호 행정부시장이 , 대전광역시 김명수 과학부시장이 <대전지역화폐 – 온통대전의 성과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미치는 영향 >을 발표했다. 중국측에서는 산동성 저우나이샹 성장이 <개방과 협력의 새로운 장, 상생발전을 향한 미래>, 랴오닝성 천뤼핑 부성장이 <우호교류와 협력강화 호혜상생 발전실현>을 발표했다. 또한일본측에서는 사가현 야마구치 요시노리 지사가 , 야마나시현 나가사키 고타로 지사가  <야마나시 GREEN ZONE 인증>을 발표했다. 
김형수 단국대학교 행정학과 교수의 진행으로 이루어진 토론에서는 보다 구체적으로 정책 추진 과정에 대해 논의가 이루어졌다.
 
대구광역시가 무증상 경증 환자를 대상으로 입원치료 가능한 “생활치료센터”를 세계 최초로 도입한 점은 중국과 일본 지방정부 참석자가 큰 관심을 보였다. 또한 대전광역시의 지역화폐인 온통대전은 만 14세 이상 대전 시민 10명 중 7명이 가지고 있고 하루 평균 50억 원이 충전되어 사용되며 매일 약 1천여 명의 신규 앱 가입자가 증가하는 등, 놀라운 성과가 참석자에게 새로운 시사점을 제시했다.
또한 산둥성과 랴오닝성은 방역에 주력하면서 지역경제 발전도 도모하고자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사가현은 가게 앞 도로를 활용해 오픈 테라스를 운영하는 SAGA 나이트테라스 챌린지를 추진하는 등, 코로나 속에서도 지역경제 활성화 계기를 만들고자 실시했던 다양한 정책을 발표했다. 야마나시현은 숙박시설, 음식점, 양조장 등의 시설을 현지 조사한 후, 코로나로부터 안전 여부를 인증하는 GREEN ZONE 인증제도의 실시과정을 설명했다.    

주제발표와 토론을 통해 한중일 지자체는 일찍이 경험한 적 없는 코로나에 맞서 각 지역 맞춤형의 정책을 선도적으로 전개하고 그 과정 속에서 시행착오를 통해 새로운 개선책을 제시하는 등, 아무도 가보지 못한 길을 스스로 만들어 나가고 있음을 확인했다.     


또한 차기 개최지인 중국 장시성(江西省)에 대한 홍보와 함께 내년 23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는 대면으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했다.   


11월 5일에는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서로 만나지 못했던 한일, 한중, 중일, 한중일 지방정부 간 비공개 ZOOM 화상회의가 17건 진행되었다. 그 중에서도 의정부시와 운남성 시솽반나다이족 자치주는 이번 화상회의에서 내년초 상호방문과 우호협정체결에 합의했다. 또한 부여군 장암면과 사가현 히가시오우미시는 인사이동으로 상당 기간 교류가 없었으나, 이번 교류의 광장을 계기로 새로운 담당자 간 상견례 및 연락처 교환이 이루졌다.  


이번 교류의 광장에서는 양국 지자체 간의 화상회의만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공간을 초월한다는 온라인의 특성을 살려 한중일 3개국 지자체 간의 회의도 있었다. 경상북도, 산시성과 에히메현은 내년에 스포츠 교류를 시작으로 한중일 3개국 간의 교류를 강화하는 프로그램 운영과 관련된 사항을 논의했다.      


협의회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다양한 교류프로그램을 통해 한중일 지자체 간의 교류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코로나 이전보다 보다 활발한 교류가 가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도들을 앞으로도 해 나갈 계획이다. 

    

 

 문의 : 국제협력부 이명기 차장(☏ 02-2170-6042)

  • 담당팀 : 교육홍보부
  • 담당자 : 김진주
  • 연락처 : 02-2170-60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