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행정우수사례

  1. 자료실
  2. 국제화정보 DB
  3. 해외행정우수사례
  4. 소방방재
프린트 공유하기

해외행정우수사례

실업율이 높은 프랑스에서 경이로운 고용율을 달성한 우당(Houdan)

작성자이만규 작성일2015-12-08
실업율이 높은 프랑스에서 경이로운 고용율을 달성한 우당(Houdan) 기본정보
대륙 유럽 프랑스
출처 언론보도
키워드 실업율, 골목상권
등록일 2015-12-08 02:03:54
최종수정일 2021-03-06 18:56:53

     실업율이 높은 프랑스에서 경이로운 고용율을 달성한 Houdan

     - 골목상권 보호와 고용친화적 기업 유치로 5% 이하 실업률

 

◦ 프랑스는 80년대 이후 실업율이 거의 10%대에서 머물고 있으며 고용상황이 좀처럼

  개선되지 않으므로 선거철이 되면 실업율이 최대이슈가 됨

◦  따리서 국기적으로는 대통령이, 지역적으로 그 지역 자치단체장들의 최대 역점사업은

   실업율을 낮추는 것임.

◦ 이런 상황에서 프랑스 수도권 광역지자체에 속한 소도시 Houdan 시는 전국에서 실업률이

   4.8% 정도로 가장 낮음.

◦  대부분 프랑스 소도시는 주변환경이 화려하고, 수려한 경관에 주거지역은 잘 형성되어

   있으나 도시중심 (Centre ville)에는 상권이 거의 없는데, Houdan은 정책적으로 골목상권

   을 보호하고, 지역 산업단지에는 물류 등 고용이 적은 기업보다는 일자리를 많이 만드는

   기업을 유치한 결과 이 같은 성과가 나타남.

◦  Houdan시는 도심에서 가게주인이 바뀔 경우에도, 대형체인 마트, 패스트푸드점을

   철저히 배제하고, 식당, 미장원, 옷가게, 빵집, 꽃집 등 골목상권 점포만 허용한 결과,

   이 상권에서 약 25%의 시민 고용을 창출.

◦  특히, 은행, 부동산, 일반사무실이 이전할 경우  자유롭게 후속 입주자를 데려오지    

    못하게 하고 골목상권에 맞는 점포만 들어오도록 시청에서 조례로 관여함.

◦  지역 산업단지가 시 고용의 40%를 창출하고 있는데 여기에도 입주자 선정이나

   투자자 유치시 고용창출 효과가 적은 창고업은 배제함. 또한 경제불황시 경기를 잘 타고

   한꺼번에 고용이 취약하게 되는 대기업도 배제함. 또한 한 도시가 너무 대기업에만

   고용을  의존하면  대기업의 구조조정이나 기업이전 때에는 도시전체가 공황상태에 빠질

   수 있는 상황도 고려한 것임. 

◦  대신, ha35-40명 고용을 조건으로 경제불황시 경쟁력이 높은 다양한 업종의 중소

   기업에만 부지를 분양하였음.

댓글

  • 담당팀 : 국제협력부
  • 담당자 :
  • 연락처 : 02-2170-6044